• 28 28℃ 서울
  • 26 26℃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7 27℃ 수원
  • 27 27℃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7 27℃ 광주
  • 30 30℃ 대구
  • 27 27℃ 부산
  • 28 28℃ 제주

써브웨이 '미트볼' 메뉴 판매 종료됐다

샌드위치 브랜드 '써브웨이'가 미트볼 메뉴를 판매 종료한다고 공지했다.

인사이트써브웨이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써브웨이가 미트볼 메뉴를 판매 종료한다고 공지했다.


지난 18일 써브웨이 공식 홈페이지에는 '미트볼 판매 종료' 안내글이 올라왔다.


해당 공지에 따르면 앞으로 미트볼은 판매가 종료돼 '미트볼 15cm·30cm, 미트볼 샐러드' 메뉴를 더 이상 주문할 수 없다.


단 매장별로 재고 차이가 있기 때문에 판매 종료 시점은 매장별로 상이하다.


인사이트Instagram 'subwaykorea'


현재 써브웨이 측은 별다른 언급 없이 "내부 메뉴 운영 정책에 따라 미트볼 판매를 종료한다"고만 밝힌 상태다.


써브웨이 '미트볼' 메뉴는 빵 안에 미트볼 4개, 치즈 2장의 구성으로 야채와 소스를 고를 수 있었다.


소스의 경우 미트볼 본연의 맛을 살려 먹어야 하기에 '렌치 드레싱'과 '후추'만 추가해 먹는 게 '꿀 조합'으로 알려진 바 있다.


이번에 단종되는 '미트볼'은 써브웨이만의 풍부한 토마토 향과 이탈리안 스타일의 비프 미트볼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매콤 짭짤한 게 당길 때 먹는 메뉴로 유명했다.


인사이트써브웨이 공식 홈페이지


갑작스러운 미트볼 판매 종료 소식에 많은 누리꾼들은 "최애 메뉴인데 왜 그래요", "내일 먹으려고 했는데", "주변 매장에는 제발 남아있길"이라고 말하며 아쉬움을 드러내고 있다.


한편 지난 12일 써브웨이는 재료 가격과 물류비, 인건비 등 제반 비용의 지속적인 상승으로 불가피하게 메뉴 가격 인상한 바 있다.


인상 대상 메뉴는 15㎝ 샌드위치 18종, 30㎝ 샌드위치 18종 등 사이드 메뉴 포함 총 74종이다. 평균 인상 금액은 15㎝ 샌드위치 333원(300~500원), 30㎝ 샌드위치 883원(500~16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