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5 25℃ 인천
  • 31 31℃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8 28℃ 전주
  • 29 29℃ 광주
  • 26 26℃ 대구
  • 28 28℃ 부산
  • 30 30℃ 제주

거리 두기 풀린 뒤 한국인이 가장 가고 싶어한 여행지 1위는 '일본'

코로나 거리 두기가 풀리자 가장 가고 싶은 여행지로 '일본'이 꼽혔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코로나19 거리 두기로 막혔던 해외여행이 재개됐다. 그런 가운데 한국인들 사이에서 차기 해외여행지로 가장 선호하는 국가가 일본으로 나타났다.


지난 11일 결제 기업 비자(VISA)는 코로나19 이후 달라진 한국 소비자의 해외여행 인식과 태도에 대한 조사 결과 발표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서울과 경기, 5대 광역시에 거주하는 성인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지난 한 달간 진행됐다.


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 중 82%는 해외여행을 구체적으로 계획하고 있다고 답했으며, 이 가운데 59%는 1년 내 해외여행을 떠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gettyimagesBank


1년 내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응답자 중 20.5%는 가장 고려하는 여행지로 일본을 뽑았다.


일본은 인청국제공항에서 나리타 국제공항(NRT)까지 도착 기준으로 약 2시간 10분이 소요돼 타 여행지 보다 비교적 가까운 편에 속한다.


그다음으로 베트남(9.7%)와 태국(8.2%), 미국(6.5%), 싱가포르(5.2%) 순서로 이어졌다.


아시아 지역은 코로나 이전 해외여행 경험자들이 가장 많이 다녀온 지역(79%)일 뿐 아니라, 1년 이내 해외여행을 계획한 응답자가 향후 여행지(59%)로 가장 많이 고려한 곳이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다만 코로나 이전에 아시아를 선호하던 비율보다는 20% 감소한 상황이다.


같은 기간에 유럽 선호도는 12% 증가했고, 미국은 5% 증가했다. 해외여행지를 선정할 때 가장 중요한 요인은 여행 경비(41%)와 항공·숙박료(40%)로 나타났다.


한편 일각에서는 아베 피살로 인해 혐한 감정이 커져 '무비자 자유여행'이 연기될 수 있을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