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24 24℃ 인천
  • 30 30℃ 춘천
  • 23 23℃ 강릉
  • 26 26℃ 수원
  • 23 23℃ 청주
  • 24 24℃ 대전
  • 25 25℃ 전주
  • 26 26℃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31 31℃ 제주

화상 인터뷰 중인 아빠 방에 '어깨춤' 추며 난입했던 꼬마의 근황 (영상)

해맑은 모습으로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줬던 아이들은 현재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인사이트BBC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5년 전, 전세계를 웃음 바다로 만든 방송 사고가 있었다. 바로 한국에 사는 로버트 켈리 부산대 정치학과 교수가 BBC와 화상 인터뷰 도중 아이들이 난입하며 벌어진 사고였다.


해맑은 모습으로 많은 이들에게 웃음을 줬던 아이들은 현재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지난 27일 유튜브 '근황올림픽'에는 켈리 교수의 가족이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앞서 켈리 교수는 지난 2017년 BBC 런던 지부와 박근혜 대통령 탄핵 이후 한반도 정세에 대해 화상 인터뷰를 진행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BBC


그때 어린 딸이 방문을 열고 춤을 추며 들어오고, 아들 역시 보행기를 타고 들어왔다. 이를 뒤늦게 알아챈 아내가 '슬라이딩'을 하며 방으로 들어와 자녀들을 서둘러 데리고 나갔다.


이 모습은 전 세계에 실시간으로 방송돼 엄청난 화제가 됐다. 미국 유명 토크쇼 '엘런쇼', '지미팰런쇼' 등에 소개됐으며 BBC 공식 계정에서도 조회수 5천만 회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당시 노란색 옷을 입고 어깨 춤을 추던 켈리 메리언 예나는 현재 초등학교 3학년이 됐다. 보행기를 끌고 왔던 켈리 제임스 유섭은 7살이 돼 내년에 초등학교 입학을 앞두고 있다.


예나 양은 흥이 넘치는 아이로 성장했다고 한다. 예나는 넘치는 흥과 끼를 발산하고 싶어 뮤지컬 배우와 유튜버를 꿈꾸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매주 토요일마다 공연 연습에 나가고 있으며 매일 댄스, 스트레칭 등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유섭 군은 생태 유치원에 다니며 곤충도 잡고 나무도 타며 즐겁게 지내고 있다고 한다.


켈리 교수와 아내는 '그날'의 후일담을 전하기도 했다. 아내에 따르면 2017년 3월 10일은 예나가 유치원에서 생일 파티를 하고 온 날이었다고 한다.


안 그래도 신이 나 있는 상태에서 아빠가 TV에 나오는 모습을 보니 반가움을 표하기 위해 방에 들어간 것 같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사건이 있고 난 뒤 켈리 교수 부부는 문고리를 교체했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예나 양과 유섭 군은 과거 자신의 모습을 보며 "너무 귀엽다"는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아래 영상에서 예나 양과 유섭 군의 근황을 함께 만나보자. 


YouTube '근황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