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7 27℃ 인천
  • 29 29℃ 춘천
  • 26 26℃ 강릉
  • 30 30℃ 수원
  • 28 28℃ 청주
  • 28 28℃ 대전
  • 29 29℃ 전주
  • 29 29℃ 광주
  • 30 30℃ 대구
  • 26 26℃ 부산
  • 28 28℃ 제주

LG 구광모 회장, 매년 4천명씩 청년 AI 인재 키운다

LG가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 'LG 에이머스'(LG Aimers)를 신설, 연간 4천 명의 청년 인공지능(AI) 인재 양성에 나선다.

인사이트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구광모 LG그룹 회장 / 뉴시스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LG가 연간 4천 명의 청년 인공지능(AI) 인재 양성에 나선다.


14일 LG는 청년 대상 AI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인 'LG 에이머스'(LG Aimers)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청년들에게 전문가 수준의 AI 이론 교육과 실무 경험을 쌓을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AI 기초 지식과 코딩 역량을 갖춘 만 19세~29세 청년이라면 학력과 전공에 상관 없이 프로그램 지원이 가능하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LG 에이머스'는 2개월 간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선발된 청년들은 7월 한 달 배석주 한양대 산업공학과 교수, 강제원 이화여대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이원종 서울대 지능정보융합학과 교수 등 국내 최고 AI 전문가 6인의 핵심 이론강의를 무료로 들을 수 있다.


실무 경험을 쌓을 수 있는 'LG AI 해커톤' 참가도 가능하다.


해커톤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주어진 문제를 제한된 기간 안에 해결하는 능력을 평가하는 대회다.


참가자들은 8월 한 달 동안 LG 산업현장 데이터를 직접 다뤄보며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을 통해 AI 활용 역량을 키울 수 있다. 우수한 성적을 거둔 이들에겐 LG 계열사 면접 기회도 제공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처럼 LG가 AI 인재 육성에 적극 나서는 건 미래 성장 분야를 중심으로 한 투자를 아끼지 않겠다는 구광모 LG 그룹 회장의 경영 방침에 따른 것으로 해석된다.


앞서 지난해 청년희망온(ON) 관련 행사에서 구 회장은 "청년 일자리 창출은 기업의 역할"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그러면서 "국내 대학과 스타트업과 협력해서 더 많은 기회를 청년들에게 제공하는 것은 물론 전문화된 교육 콘텐츠나 플랫폼을 적극 개방하고 지원해 나가는 등 기업의 자산을 조금 더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방안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