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익 "서민 코스프레 김건희, 휴지는 7만원"...실제 가격은 달라

인사이트Facebook '강신업'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착용한 안경이 5만원이라는 소식이 화제가 됐다. 게다가 안경이 팬에게 선물 받은 거라는 소식까지 전해지면서 더욱 관심이 모였다.


선물하는 사람이 기뻐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는 반응이 이어졌다.


훈훈한 반응이 이어진 가운데 난데없이 '비난·조롱' 댓글이 달리기도 했다. 김 여사의 모습이 담긴 사진 속에 포착된 휴지가 '고가'라는 이유에서였다.


일각에서는 "서민 코스프레 말라"는 비난 댓글까지 달렸다.


인사이트Facebook '황교익'


19일 '친문 성향'으로 익히 잘 알려진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민 코스프레 하다가 딱 걸렸다"는 글을 올리며 김 여사를 다룬 기사와 휴지의 가격이 담긴 캡처사진을 게재했다.


황씨가 올린 캡처사진 속 휴지는 레노바(RENOVA) 블랙라벨 3겹 컬러 롤 화장지(옐로우 6롤 2팩)이었다. 휴지의 가격은 7만 7,600원으로 표기돼 있다.


이 휴지는 포르투갈 화장지 브랜드 레노바가 출시한 프리미엄 제품이다. 친환경 제품으로 유명하며 컬러가 다양해 인테리어 소품이나 집들이 선물용으로 쓰인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반(反) 윤 성향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각종 비난·조롱이 이어졌다. '서민 코스프레' 말라는 지적이 쏟아졌다.


확인 결과 다소 오해가 있었다. 사진 속 휴지는 국내에서도 충분히 쉽게 구매할 수 있는 휴지였다. 6개들이 상품인 1만 2천원 정도로 거래되고 있었다.


30롤 짜리 3겹 휴지가 1만 5천원~2만원대인 걸 고려하면 가격이 저렴하다고는 할 수 없지만 12롤에 7만원(6롤 기준 3만 5천원)이라는 황씨의 주장과는 큰 괴리가 있는 가격이다.


누리꾼들은 "그럼 일부러 비싼 가격 보이게 하려고 고생해서 캡처했다는 거냐", "팩트로 승부해야지", "몇 번 검색만 해도 나오는데 너무한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 누리꾼은 "이런 식의 싸움은 전임 대통령도 원하는 바는 아닐 것"이라는 뼈있는 한 마디를 남겨 공감을 얻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