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0 30℃ 서울
  • 26 26℃ 인천
  • 30 30℃ 춘천
  • 26 26℃ 강릉
  • 30 30℃ 수원
  • 27 27℃ 청주
  • 26 26℃ 대전
  • 28 28℃ 전주
  • 24 24℃ 광주
  • 25 25℃ 대구
  • 27 27℃ 부산
  • 29 29℃ 제주

다음 달 일본 여행 다시 풀리면 숙소 싸게 나와도 절대 가면 안 되는 위험한 지역 5

일본 현지인들도 위험해 가지 않는 지역 5곳을 소개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2년 넘게 제한됐던 해외여행이 가능해지자 많은 사람들이 가까운 일본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한국에서 2시간이면 도착할뿐더러 최근 일본 환율이 계속 하락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17일부터 한국에서 일본으로 입국할 때 적용되던 3일 격리 의무가 면제됐고 코로나 이후 중단됐던 김포 하네다 노선도 재개될 예정이라 한일 양국 간 왕래가 좀 더 수월해질 전망이다.


다음 달 제한이 풀린 후 일본 여행 계획을 세우고 있는 이들 위해 일본 내 위험한 지역 5곳을 소개한다.


소개된 곳은 야쿠자가 자주 출몰하거나 노숙자들이 많은 우범지대인 경우가 많아 일본 현지인들도 가지 않는 곳이다. 


숙소 검색 중 싼 호텔이 보이더라도 되도록이면 소개된 이곳들은 피하는 게 좋겠다.


1. 오사카 신이마마역


인사이트asahi


한국인들이 도쿄만큼이나 많이 찾는 도시 오사카에서 되도록이면 가지 말아야 할 지역이 있다. 바로 니시나리 신이마미야역 일대다. 이곳은 현지인들도 웬만해서는 가지 않는 곳이다.


오사카는 물론 일본 전체에서도 손에 꼽을 만한 거대한 슬럼 지역이기 때문이다. 노숙자도 많을 뿐더러  '토비타신치'라 불리는 거대한 집창촌도 근처에 있다.


 일본의 최대 범죄조직인 야쿠자도 활동을 많이 한다.실제 이 지역에서는 과거 십수 차례에 걸쳐 폭동이 발생했고, 1990년에는 신이마미야역에 방화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일본치고는 매우 저렴한 저가 비즈니스호텔이 많아서 숙박비를 아끼고 싶은 외국인들이 많이 찾지만 되도록이면 다른 곳에 숙소를 잡을 것을 추천한다.


감시 카메라 대대적인 설치 덕에 예전에 비해 범죄 발생률은 많이 낮아졌지만 여전히 혼자서 밤 10시 이후 밤길을 걷는 것은 추천하지 않는다.


2. 도쿄 가부키초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일본 수도 도쿄 중심가 신주쿠에 있는 가부키쵸는 술집, 카라오케, 호스트바, 오카마바, 파친코, 풍속점 , 게이 서점 등이 몰려 있는 환락가로 '어른들의 거리'라고 불리는 곳이다.


이런 분위기 탓에 밤에 돌아다니다 보면 호객 행위를 하는 덩치 큰 남성들에게 붙잡히기 십상이다.


특히 복잡한 골목길은 길을 잃기 쉬우며 봉변을 당하더라도 경찰에게 도움을 요청하기도 힘들다.


3. 후쿠오카 나카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오사카 도쿄 다음으로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찾는 일본의 도시는 후쿠오카다.


비행기로 1시간 30분이면 갈 만큼 거리도 가깝고 볼거리도 많기 때문이다. 후쿠오카를 여행할 경우 조심해야 할 곳이 있다. 바로 나카스 지역이다.


후쿠오카시는 물론 규슈의 최대 환락가를 이루는 나카스는 도쿄의 가부키초, 삿포로의 스스키노와 함께 일본의 3대 환락가로 꼽히기도 한다.


환락가로 유명하지만 맛집도 많고, 인근에는 캐널시티 하카타 및 하카타 리버레인과 같은 대형 쇼핑몰도 포진해 있지만 이 곳에 숙소를 잡거나 밤에 홀로 다니는 것을 추천하지는 않는다.


후쿠오카 지역 중 범죄율이 높은 지역 중 하나기 때문이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나카스 대신 중심가인 텐진에 숙소를 잡을 것을 권한다.


4. 도쿄 우에노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우에노 공원과 박물관이 있는 우에노 지역은 도쿄 최고의 관광명소로 손꼽히기도 한다.


하지만 이곳에 숙소를 잡거나 밤에 돌아다니는 것은 매우 위험하다.


우에노 공원은 노숙자들로 가득하며 야쿠자들의 활동지이기 때문이다.


5. 삿포로 스스키노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눈 축제와 맥주로 유명한 일본 홋카이도의 삿포르로.


삿포로에 있는 스스키노는 일본 북부지역 최대의 번화가 및 흥등가로 유명하다.


도오쿄인, 아파호텔 등의 저가 비즈니스 호텔 체인과 캡슐 호텔 등이 몰려 있어 주머니가 가벼운 관광객들이 많이 숙소를 잡는 곳이다.


하지만 이곳 역시 야쿠자들이 활동하는 우범 지역 중 하나이기 때문에 이 곳보다는 좀 더 안전한 곳에 숙소를 잡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