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발사"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시스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북한이 27일 동해상으로 발사체를 발사했다. 올해 들어 6번째 발사체 발사다. 


27일 합동참모본부(합참)는 이날 오전 8시5분쯤 국방부 출입기자단에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같은 소식을 전했다.


합참은 "북한이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를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의 이날 발사는 새해 들어서 여섯 번째 무력 시위로, 지난 25일 순항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2발을 발사한 후로는 이틀 만이다.


인사이트김정은 국무위원장 / GettyimagesKorea


통상 군은 북한이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를 쐈을 때 언론에 즉각 공개한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유엔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에 해당하기 때문이다.


즉 북한이 이날 발사한 미상 발사체 역시 탄도미사일일 가능성이 커 보인다.


군 당국은 현재 북한이 이날 쏜 발사체의 종류 등 세부 제원을 분석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북한의 이날 미사일 발사는 지난 5일, 11일, 14일, 17일, 25일 이어 여섯 번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