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 지어놓고 '촉법소년' 들먹인 소년범들 참교육하는 넷플릭스 '소년심판' 예고편 (영상)

인사이트넷플릭스 '소년심판'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배우 김혜수가 소년범을 혐오하는 판사로 분하는 '소년심판'의 예고편이 공개됐다.


25일 넷플릭스 '소년심판'은 오는 2월 25일 공개를 확정 짓고 티저 예고편을 오픈했다.


예고편은 소년법정에서 한 소년이 재판을 받고 있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그는 사건 발생 8시간 만에 자수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소년심판'


그는 "만으로 14살 안되면 사람 죽여도 감옥 안 간다던데, 그거 진짜예요?"라고 웃으며 당당함을 드러냈다.


"이래서 내가 너희들을 혐오하는 거야, 갱생이 안 돼서"라는 판사 심은석(김혜수 분)의 말과 함께 소년들이 일으킨 각종 사건들이 어지러이 흘러갔다.


심은석은 법도 별거 아니라고 학습한 아이들을 향해 "저는 소년범을 혐오합니다"라고 호된 일침을 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소년심판'


끝으로 "그 나이에 감히 범죄를 저질렀으니까"라는 글과 함께 예고편은 마무리됐다.


잘못을 뉘우치지도, 죄책감을 느끼지도 않는 소년범들에게 심은석이 어떤 판결을 내릴지 주목된다.


심은석이 지방법원 소년부에 부임하면서 마주하게 되는 소년범죄와 그들을 둘러싼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 '소년심판'에는 김혜수 외에도 김무열, 이성민, 이정은 등 명품 연기가 기대되는 배우들이 총출동한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소년심판'


YouTube 'Netflix Korea 넷플릭스 코리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