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의 군사위협시 선제타격' 동의하냐 질문에 국민 10명 중 6명이 한 대답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조선중앙통신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우리 국민 10명 중 6명은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킬체인(Kill-Chain)' 구상에 동의한다고 밝혔다.


킬체인이란 북한의 핵·미사일을 실시간으로 탐지하고 공격으로 잇는 일련의 공격형 방위시스템을 뜻한다.


18일 데일리안에 따르면 매체는 여론조사 전문기관 여론조사공정㈜에 의뢰해 지난 14~15일 이틀간 여론조사를 실시했다.


조사 결과 북한이 핵·미사일 등을 발사하기 전, 우리 군이 먼저 탐지해 선제타격하는 방위시스템(킬체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응답자 60.9%는 "동의한다"고 답했다.


이어 "동의하지 않는다"라고 답한 이들은 26.4%, "잘 모르겠다"는 12.6%로 집계됐다.


인사이트김정은 국무위원장 / GettyimagesKorea


킬체인 동의 비율은 전 지역에서 성별과 무관하게 전 연령대에서 관반을 기록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주목할 점은 30대 이하 청년 세대의 동의 비율이 다른 연령대와 비교해 유독 높았다는 부분이다.


연령대별로 보면 30대가 70.9%, 18~29세가 67.7%를 이뤘다. 이어 60세 이상이 58.8%, 50대가 55.7%, 40대가 55.3%를 기록했다.


지지 정당별로 살펴보면 '동의' 비율이 과반에 못 미친 경우는 더불어민주당 지지자(40.2%)가 유일했다. 다만 더불어민주당의 경우 지지자의 '비동의' 응답(46.5%) 역시 과반 이하였다.


국민의힘 지지자(82.4%), 국민의당 지지자(71%), 정의당 지지자(60.4%) 가운데선 '동의' 응답률이 더 높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대선후보를 지지 성향별로 보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지지자 83.6%,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 지지자 63.4%,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 지지자 60.2% 등 대다수가 킬체인에 '긍정적 반응'을 보였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지지자 가운데선 '부정적 견해'가 과반(52.5%)으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는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 RDD ARS(100%)로 진행됐다. 전체 응답률은 9.7%로 집계됐다. 표본은 지난해 10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기준에 따른 성·연령·권역별 가중값 부여(림가중)로 추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한편 국방부는 지난 2019년 1월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하는 전력을 뜻하는 '한국형 3축 체계'를 '핵·WMD(대량살상무기) 대응체계'로 변경했다. '킬체인'은 '전략표적타격'으로, '한국형 미사일방어체계(KAMD)'는 '한국형미사일방어'로, '대량응징보복(KMPR)'은 '압도적 대응'으로 바뀌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