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우리가 알아서 잘 살겠습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텍스트칼로리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차아란 작가의 '우리가 알아서 잘 살겠습니다'가 텍스트칼로리에서 출간됐다.


사회가 규정한 여성 프레임 안에서 순응하며 살아가던 저자가 반려인 J와 함께 페미니즘으로 어떻게 '나다움'을 찾아가고 있는지 그 여정을 솔직하면서도 담백하게 담았다.


당신에게 페미니즘이란 무엇인가? 차아란 작가는 이 질문에 방어적이었던 과거의 내가, 외부의 영향에서 벗어나 진짜 내 모습을 찾아갈 수 있도록 도와준 '삶'의 기제라고 말한다. 그리고 모든 사람이 페미니즘을 '라이프스타일'로 받아들이고 일상 속에서 실천해 나갈 것을 강조한다. 


이 책은 이 시대 부부들이 페미니즘을 통해 나다움을 잃지 않고, '계속된 성장과 발전'을 위해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인사이트를 제공할 것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