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라가려면 '점프'해야하는 전세 1억7천만원짜리 관악구 복층(?) 원룸

인사이트YouTube '집공략'


[인사이트] 김재유 기자 = 복층이지만 계단이 없어 올라가려면 점프를 해야만 하는, 세상에 둘도 없는 구조의 원룸이 소개됐다.


그 외에도 여러 아쉬운 점이 있는 이 집의 전세가가 2억원에 육박한다는 사실에 누리꾼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최근 유튜브 채널 '집공략'에는 계단 없는 복층(?) 집 소개 영상이 올라왔다.


부동산 중개 일을 하며 독특한 집을 소개하는 이 유튜버는 서울시 관악구에 위치한 한 원룸을 찾았다.


인사이트YouTube '집공략'


실내로 들어서자 보통 원룸과 비슷한 구조의 집이 등장했다.


싱크대와 1구짜리 인덕션이 있는 작은 주방에 세탁기, 냉장고, 전자레인지 등 갖출 걸 모두 갖춘 집이었다.


화장실은 다른 원룸에 비해 작은 편이었지만, 그래도 사용할 수 있을 정도는 됐다. 창문 밖으로는 서울 도심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한적한 뷰가 펼쳐졌다.


인사이트YouTube '집공략'


그런데 이 집에 치명적인 단점이 몇 가지 있었다.


첫 번째로는 옷장. 옷장이 성인 남성 키의 반 정도밖에 되지 않는 높이인 탓에 옷을 걸거나 꺼내려면 허리를 굽히고 들어가야 했다.


길이가 긴 코트 등은 거는 게 불가능할 정도였다.


뿐만 아니라 옷장 위로는 침대 매트리스를 놓을 수 있는 복층(?) 공간이 있었는데, 계단이 따로 마련돼 있지 않아 오르락내리락 하는 게 쉽지 않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집공략'


있는 힘껏 뛰어올라야지만 겨우 침실 공간에 안착이 가능했다.


유튜버는 계단이 없는 것과 더불어 무조건 정해진 사이즈의 매트리스만 놓을 수 있다는 게 아쉽다고 설명했다.


복층 침실 소개까지 마친 그는 집 가격을 공개했다. 이 원룸의 가격은 전세 1억 7천만원이었다.


누리꾼들은 집 크기와 구조에 비해 굉장히 비싼 편 같다고 입을 모았다.


또 "건축주나 집주인이 세입자들 입장에서 본인이 살 집이라고 생각하고 집을 지으면 좋겠다", "가격도 가격이지만 적어도 살 수 있게끔 만들어야 하는 것 아닌가" 등 집 구조에 대한 아쉬운 목소리도 나왔다.


YouTube '집공략'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