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앞에서 20대 만취녀에게 폭행당하는 아빠 목격한 6살 딸, 정신장애 진단

인사이트보배드림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만취한 20대 여성에게 '묻지마 폭행'을 당한 40대 가장의 6살 딸이 대학병원에서 정신장애 진단을 받은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6살 딸이 당시 상황을 그린 사진이 공개돼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지난달 26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20대 만취녀에 맞는 아빠 본 6살 딸, 정신장애 진단'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글에는 20대 여성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한 40대 가장의 딸이 정신장애 진단을 받았다는 내용의 기사가 담겨있다.


작성자 A씨는 "지난 7월 미성년자가 포함된 가족들 앞에서 20대 여성에게 무차별 폭행과 함께 성추행범으로도 몰렸던 40대 가장입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A씨는 "내년 초등학생이 될 딸의 정신감정 결과가 나왔다"며 A씨의 딸이 당시 상황을 떠올리며 그린 그림을 함께 첨부했다.


공개된 그림에는 지난 여름, A씨가 폭행당하던 그날의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A씨의 딸은 '아빠가 맞을 때 정말 무서웠어요. 잠도 안 오고 힘들어요. 저도 맞을뻔했어요. 혼내주세요' 등의 내용을 적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해당 그림을 공개하면서 A씨는 "참담하다. 억울하다. 돌아버릴 지경이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무한대 고통과 피해는 오롯이 저와 우리 가족의 몫인 거냐"고 반문했다.


그는 "대통령님, 여성가족부 장관님, 신지예 대표님, 장혜영 의원님 누구든 말씀 좀 해달라"며 "왜 다들 하나같이 조용하냐"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대한민국 국민 아니냐. 세금도 꼬박꼬박 잘 내는데 왜 이렇게 힘든거냐"며 "정녕 이 땅은 희망도, 정의도 없는 거냐. 외면하지 말고 이제 그만 제 청을 들어달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