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조절해 먹어라" 잔소리에 격분해 엄마에게 흉기 휘두른 100kg 30살 아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다이어트 문제로 다투던 엄마에게 흉기를 휘두른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6일 인천 계양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A씨(30)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전날 오후 8시 50분쯤 인천 계양구의 한 빌라에서 어머니 B(68)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가슴과 손목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는 실내 자전거를 타고 있던 어머니에게 집 안에 있던 흉기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몸무게가 100㎏이 넘는 A씨는 평소 어머니와 다이어트를 문제로 잦은 갈등을 빚었다.


정신 질환을 앓고 있던 A씨는 이 말에 스트레스를 받아 오다가 홧김에 범행을 저질렀다.


아버지의 신고로 A씨는 경찰에 현행범으로 긴급 체포됐다. 경찰 조사 과정에서 A씨는 "어머니가 나를 무시한다고 생각했다"라고 범행 취지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존속살해 미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며 응급 입원하는 방안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