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단보도서 폐지 떨어뜨린 할아버지 본 초등학생들이 달려가서 한 행동 (영상)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한 블랙박스에 담긴 초등학생들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하고 있다.


초등학생들은 혼자 힘겹게 폐지를 줍고 있는 할아버지를 그냥 지나치지 않았다.


지난 4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초등학생들 칭찬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 작성자 A씨는 "폐지 줍는 할아버지의 오토바이에서 폐지가 도로 밖으로 떨어지자 마치 자기 일인 듯 마냥 도와준 초등학생들이다"라며 "훌륭하고 칭찬한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와 함께 그는 블랙박스 영상을 첨부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한 어린이보호구역에 모여있는 초등학생들과 할아버지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을 자세히 보면 초등학생들은 폐지가 쌓인 수레를 둘러싸고 있다.


수레에서 떨어진 폐지를 줍고 있는 할아버지를 발견한 초등학생들은 폐지를 주워 원래 있던 곳에 쌓아 올렸다.


주운 폐지를 올려놓으려다 손이 닿지 않자 껑충 뛰어오르며 안간힘을 쓰는 모습도 눈에 띄었다.


온라인 커뮤니티


특히 파란색 가방을 멘 학생은 할아버지를 발견하고는 갑자기 달려와 도로에서 함께 폐지를 줍기도 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훈훈하다", "바른 인성을 가진 아이들이다", "도대체 가정교육을 어떻게 받은 거냐", "위에 올려놓으려고 껑충 뛰는 모습이 사랑스럽다", "부모의 인성까지 느껴지는 아이들 모습이다", "용돈 주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폐지 줍는 할아버지를 돕는 초등학생들의 모습은 현재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며 많은 이들에게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