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생머리'로 변신한 뒤 남자 팬들 '첫사랑 기억' 조작한 에스파 윈터 (사진)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나소희 기자 = 에스파 윈터가 '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에 등장해 인형처럼 아름다운 비주얼을 뽐냈다.


지난 2일 오후 서울 강서구 KBS 아레나홀에서 '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2021 AAA)가 개최됐다.


이날 에스파는 '2021 AAA'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가졌다.


'블랙'으로 의상 콘셉트를 맞춘 에스파 멤버 중 가장 눈길을 끈 건 윈터의 모습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윈터는 마스크를 써도 숨겨지지 않는 화사한 미모를 드러내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마스크를 벗고 큰 눈과 또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한 윈터는 긴 흑발 머리로 시크한 매력까지 더하며 또 한 번의 '리즈'를 경신했다.


윈터가 착용한 시스루 블랙 의상과 화려한 액세서리도 화제를 모았다.


특히 반짝반짝 빛나는 귀걸이는 윈터의 화사한 미모를 한층 더 돋보이게 해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윈터는 해당 시상식에서 'Next Level', 'Savage' 무대를 꾸밀 때는 양갈래 머리로 귀엽게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단발에서 장발로 변신한 윈터에 대한 반응이 폭발적인 가운데, 앞으로 그가 또 어떤 스타일 변화를 보여줄지 벌써부터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한편, 에스파는 '2021 AAA'에서 대상인 올해의 스테이지상을 포함해 3관왕을 기록하며 인기를 증명했다.


인사이트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