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4 -4℃ 서울
  • 0 0℃ 인천
  • -5 -5℃ 춘천
  • 3 3℃ 강릉
  • -4 -4℃ 수원
  • 0 0℃ 청주
  • 1 1℃ 대전
  • 0 0℃ 전주
  • 2 2℃ 광주
  • 2 2℃ 대구
  • 6 6℃ 부산
  • 8 8℃ 제주

8년 만에 일본서 리메이크 되는 김수현X전지현 주연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한류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일본에서 아마존 프라임의 오리지널 드라마로 리메이크 된다

인사이트SBS '별에서 온 그대'


[인사이트] 나소희 기자 = 배우 김수현, 전지현 주연의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가 일본에서 리메이크된다.


최근 일본 주간실화 측은 SBS '별에서 온 그대'가 일본에서 아마존 프라임의 오리지널 드라마로 리메이크 된다고 보도했다.


SBS '별에서 온 그대'는 한국에서 지난 2013년 12월부터 방영돼 2014년 2월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다.


해당 드라마는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김수현 분)과 톱스타 천송이(전지현 분)의 달달한 로맨스를 그린다.


인사이트SBS '별에서 온 그대'


인사이트일본 TBS '4분간의 마리골드'


특히 '별에서 온 그대'는 전지현의 통통 튀는 매력은 물론, 흥미진진한 스토리, 주인공들의 화려한 패션까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드라마는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과 미국에서도 큰 사랑을 받았으며 치킨과 맥주의 조합인 '치맥' 열풍까지 불러일으켰다.


일본에서 리메이크 되는 작품에서는 후쿠시 소우타와 야마모토 미즈키가 각각 도민준, 천송이로 분할 전망이다.


인사이트SBS '별에서 온 그대'


인사이트씨네21


후쿠시 소우타는 영화 '나는 내일, 어제의 너와 만난다', 드라마 '오늘은 회사 쉬겠습니다', '사랑하는 사이'로 인기 스타 반열에 오른 일본의 청춘 스타다.


야마모토 미즈키도 영화 '사다코 대 카야코', '피치걸', 드라마 '몬테 크리스토 백작 -화려한 복수-' 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일본에서 핫한 스타들이 출연해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별에서 온 그대' 일본 리메이크 버전은 2022년 1월에 첫 아마존 프라임을 통해 첫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