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지 없어요"...공중화장실로 남성 유인해 두들겨패고 200만원 뜯은 10대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강교현 기자 = SNS 공개 채팅으로 남성을 유인해 폭행하고 돈을 빼앗은 10대 7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강도상해 혐의로 A군(19)과 B양(18) 등 7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일 오전 2시께 전주시 완산구의 한 공중화장실로 C씨(27)를 유인한 뒤 폭행하고 200만원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B양은 SNS 공개채팅을 통해 "휴지가 없으니 가져다 달라"고 C씨를 공중화장실로 유인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후 A군 등 6명은 C씨가 여자화장실로 들어간 것을 확인한 뒤 뒤쫒아 들어와 "몰래 촬영하려고 들어왔냐"며 폭행하고 돈을 빼앗았다.


경찰관계자는 "A군 등이 여죄가 있을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구속영장 신청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