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1등급 한우 내일(29일)부터 '반값' 세일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마트


[인사이트] 전유진 기자 = 이마트가 오는 29일부터 4일 동안 한우를 최대 50% 할인하는 '한우데이'를 진행한다.


지난 27일 이마트에 따르면 4일간의 한우데이를 위해 준비한 물량은 180톤이다.


일반적으로 이마트 전점에서 한우가 20톤가량 판매되는 것을 감안하면 약 두 달 치에 해당하는 물량이다.


특히 소비자가 가장 많이 찾는 등심을 반값에 판매한다. 등심 1+등급은 100g에 6790원, 1등급은 5890원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등심 외 품목은 40% 할인한다. 안심 1+등급은 100g에 1만 728원, 1등급은 1만 128원, 채끝은 1+등급은 1만 128원, 1등급은 9528원, 국거리와 불고기는 1+등급이 3828원, 1등급이 3528원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번 한우데이 행사가격은 올해 한우 가격 중 가장 싼 가격으로 도매가보다 저렴하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지난 25일 기준 축산물품질평가원의 1등급 한우 등심 도매가는 1kg에 7만 2353원으로 100g 환산 시 7235원이다.


이마트 한우데이 1등급 등심 행사가격은 100g에 5890원으로, 도매가보다 1345원이 저렴한 셈이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신세계


이마트가 '한우' 할인전을 열었다면, 신세계 백화점은 '와인' 할인전을 선보인다.


신세계백화점은 오는 29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전 점포에서 '와인 창고 방출전'을 연다. 이는 올해 마지막 와인 할인전으로, 최대 할인율은 '78%'다.


이번 와인창고방출전은 프랑스를 비롯한 유럽·미국·남미·호주 등 전 세계에서 모은 고급 와인을 중심으로 구성되며 가성비 와인까지 다양하게 마련된다.


이마트와 신세계백화점의 통 큰 할인전을 이용해 다가오는 주말에는 한우와 와인을 함께 즐겨보는 것도 좋겠다.


인사이트뉴스1


한편 SSG 랜더스 구단주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은 지난 27일 SSG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린 인천SSG랜더스필드를 방문해 최정에게 통산 400홈런 기념 순금 메달을 선물했다.


해당 메달은 순금 60돈으로 제작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메달에는 최정의 타격 모습과 이름, 등번호가 새겨져 있으며 별도로 제작된 전용 케이스에 담겼다.


정 부회장은 "선수단이 어려운 시기마다 기지와 역량을 발휘해 위기를 잘 넘겼다. SSG 팬들에게 큰 선물이자 기쁨이 될 가을야구를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여러분이 자랑스럽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