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국에 해외여행 가는 당신이 꼭 챙기지 않으면 후회하는 4가지 정보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 코로나로 인해 이용객의 발길이 끊겼던 공항이 '위드코로나'의 기대감으로 다시금 활기를 되찾고 있다.


여행을 위해 공항을 찾은 대부분의 사람들은 오랜만의 발걸음이다 보니 알려진 정보 하나 없어 허둥대기 마련이다. 


이를 위해 한 공항 근무자는 '코시국'인 요즘 해외 여행을 갈 때 필요한 꿀팁을 공개했다. 지난 23일 온라인 커뮤니티 '엠엘비파크'에는 "공항 근무자입니다 코시국 여행 관련"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씨는 "인터넷에 잘못된 정보가 너무나 많다"며 여행 가기 전 공항에서 알면 좋은 정보들 몇 가지를 소개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첫번째는 해외여행 및 국가별 정보에 관련한 것이다. 먼저 핵심부터 말하자면 해외여행을 갈 수는 있다. 또한 PCR(침이나 가래 등을 이용해 코로나19를 검사하는 것) 결과지나 백신 증명서를 소지할 경우 해외에 도착했을 때 격리를 안 하는 곳도 많다.


유럽 미주 다수 국가는 백신 접종을 완료했을 경우 자가격리를 하지 않는다. 백신 미접종자는 귀국 후 자가격리 해야 하는 문제가 있었지만 이 문제도 해결된 부분이 많다. 


문제는 정확한 정보다. 자세한 국가별 정보를 알고 싶다면 해당 국가 또는 항공사 사이트를 방문하면 쉽게 이해할 수 있다. 가장 보기 쉽고 정확한 곳은 대한항공 홈페이지니 참고하자.


인사이트인천국제공항 / 뉴시스


다음은 PCR 검사지 및 공항에서 검사를 받을 수 있는 방법이다. PCR 영문 검사지는 국내 대부분의 중·대형 병원과 작은 병원에서 받을 수 있다. 


검사 기관마다 지정된 국가가 달라 사전 확인이 필수다. 한 예로 중국 입국 시 지정하는 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이후 홍콩으로 가려 하면 입국이 불허된다.


PCR 검사는 공항에서도 가능하다. 공항 내 검사센터에서 당일 검사 및 당일 발급도 진행한다. 하지만 만일의 경우를 대비해 당일이 아닌 사전 검사를 권장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세 번째는 준비한 서류들이 걱정될 때 할 일이다. 코시국 여행을 위해 꼼꼼히 정보를 찾고 필요한 서류까지 준비했는데, 처음이다 보니 걱정이 되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국가 사이트나 항공사 사이트를 계속해서 읽는 것을 추천한다. 


그럼에도 불안이 해소가 안 될 경우엔 최후의 수단으로 항공사 공항지점에서 준비한 자료를 체크해 달라고 부탁하면 된다. 


다만 여러 이유로 못해주는 항공사도 있으니 참고해야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마지막으로 갈 수 있는 곳과 못 가는 곳을 알아보는 방법이다. 현재 영국과 하와이를 포함한 대부분의 유럽 지역이 검역과 격리 규정을 풀었다. 하지만 아시아 대부분의 국가는 여전히 격리 규정이 깐깐한 편이다.


영국은 PCR 접종을 완료할 경우 PCR 검사지 없이 입국이 가능하며 하와이는 한참 전부터 지정기관 발급 검사지를 소지할 경우 격리를 안 하고 있다. 


자세한 정보를 알고 싶다면 해당 국가 사이트를 꼭 보는 것을 추천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끝으로 "조용하던 공항에 요즘 조금씩 활기가 돌고 있다"며 "해외여행 문제없다고 오해하실까 봐 우려되지만 개인 방역 유의하시어 여행 계획 세워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실수로라도 '괜찮겠지, 맞겠지' 추측하면서 규정을 무시하는 것은 금물"이라며 정확한 정보를 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A씨가 올린 전문이다. 코시국 해외 여행을 꿈꾸고 있다면 참고하자. 


1. 해외여행 갈 수 있나요


갈 수 있습니다. Pcr 결과지 백신 증명서 소지하면 도착 후 격리 없는 곳 많습니다. 유럽 미주 다수 국가는 예전에 풀렸슥니다. 백신 미접종시 귀국 후 자가격리 문제가 컸지만 이 문제도 거의 해결되었죠.


2. 국가별 정보는 어디서 보나요


제발 제발 제발 블로그 커뮤 보지 마시고 해당국가 또는 항공사 사이트 참고하세요. 가장 보기 쉽고 정확하게 정리된 곳은 대한항공 홈페이지입니다.


3. Pcr 영문 검사지


국내 중~대형 병원 대부분, 많은 작은 병원에서 받을 수 있습니다. 검사 기관이 지정된 국가도 있으므로 사전 확인 필수입니다.


예를들어 중국 입국시 지정 병원과 홍콩 입국시 지정병원은 달라요. 중국만 해당하는 지정병원에서 검사 받으면 홍콩 입국 안됩니다.


4. 공항에 pcr 검사 받을 수 읺나요


받을 수 있습니다. 1터미널과 2터미널 검사센터에서 당일 검사 당일 발급도 됩니다 사전 예약필수 입니다.


만에 하나를 대비하여 당일보단 사전검사 권장합니다. 


5. 해외에서 한국들어올때


3일 전 발급된 pcr 검사 소지 필수 미소지시 탑승거부. 미소지자가 입국하면 시설 격리 비용 자비 부담 실수한 항공사는 벌금 부과됩니다.


미국은 검사 받을 곳 아주 많아요 기타 국가도 사전 확인 해보세요. 검사 받을 곳 찾긴 어렵지 않습니다.


6. 서류 준비했는데 걱정 된다면


국가 사이트 항공사 사이트 읽고 또 읽어 보세요. 최후의 수단으로 항공사 공항지점에 체크해달라고 하세요. 


바쁘고 신경쓸것 많아서 솔직히 귀찮습니다. 하지만 손님이 잘못된 정보로 틀린 서류 갖고 나오면 안되니까 틀린 안내는 안(하려고 노력)합니다. 여러 이유로 못해주는 항공사도 많으니 거절해도 화내지 마세요.


7. 갈 수 있는 곳 갈수 없는 곳


영국 하와이 포함 검역, 격리 규정 푼 곳 꽤 많습니다. 아시아 대부분 국가는 아직 격리 규정이 빡셉니다.


영국은 접종 완료시 pcr 검사지 없이 입국 할 수 있으며 하와이는 한참 전부터 지정기관 발급 검사지 소지 시 도착 후 격리 없습니다. 해당 국가 사이트 꼭 보세요.


8. 면세점 열었나요 라운지 열었나요


열었습니다 오세요. 라운지는 닫은 곳 많습니다 면세 구역 안팍 식당들은 저녁 9시 넘으면 거의 닫습니다.


9. 공항 안전 한가요


깨끗하고 안전합니다. 사람이 적고 매일 잘 닦고 소독합니다. 마스크 잘쓰면 적어도 인천공항에서 코로나 옮을 확률 낮습니다. 페이스 쉴드 방호복 안입고오셔도 됩니다.


10. 기타 등등등


공항 관련 궁금증은 안내 전화하세요. 뭐든지 매우 성의있게 알려주세요. 서류 프린트 할 곳 많이 찾으시는데 있습니다. 안내에 문의하세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