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중도예요"...민초파 수장인 줄 알았던 아이유의 충격 선언

인사이트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대표적인 '민초파' 알려진 가수 아이유가 돌연 중도파를 선언해 많은 민초파들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22일 엘르 코리아 유튜브 채널에는 '[충격] 아이유 탈민초파 선언?! 아이유에게 궁금한 8가지 Q & A'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아이유는 "민트초코찐빵도 괜찮나요"라는 질문을 받고 "제가 어쩌다보니 대표적인 민초파가 되어있더라. 그래서 어디 가면 항상 제게 민초를 주신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제가 최근에 저에 대해서 또 알게 된 건데, 민트초코는 아이스크림만 좋아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이어 자신이 그동안 민초파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에게 했던 발언들을 언급하며 "제가 그동안 '민초 왜 안 좋아해요?', '민초맛 모르는 사람들 정말 안 됐다', '민초 안 좋아하다니 민촌니?'하는 말들을 했었는데, 섣불렀던 것 같다"라고 밝혔다.


아이유는 "최근에 어떤 빵집에 정말 맛있어 보이는 민트초코 컵케이크가 있었다. 그래서 아무런 의심없이 그걸 사가지고 집에 와서 먹었는데, 너무너무 치약 맛이 나더라"라며 민트 중도파가 된 계기를 밝혔다.


그는 "근데 보통 사람들이 제게 '민초는 치약 맛이지' 이러면 '어떻게 민초가 치약 맛이야? 너 양치하는 거 싫어해?' 하는 식으로 받아치곤 했는데, 민초를 싫어하는 분들이 왜 치약 맛이 난다고 하는 지 알겠더라. '왜 이렇게 치약 맛이 나는 음식을 만들었지?' 싶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그러면서 "그 때 저는 민트초코가 차가워야만 그 맛을 이해할 수 있다는 걸 깨달았다.저는 민초 중도파다. 온도에 따라 다르게 (먹는다고) 정정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과거 아이유는 질문을 읽는 영상에서 "민트초코의 매력을 바로 느끼지 못한다니 안됐다"라고 밝히면서 민트초코에 대한 엄청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하지만 이번 인터뷰로 인해 강성 민초파인 그의 팬들 일부는 실망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는 반응을 보인다.


한편 아이유는 지난 19일 새 싱글 'strawberry moon'으로 컴백했다. 음원 공개 직후 멜론, 지니, 벅스 등 다수의 음원 차트에서 1위를 질주하면서 음원 강자로서의 입지를 다시금 굳혔다.


YouTube '엘르 코리아_ELLE 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