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일상회복 단계서 우선 식당·카페 등 운영시간 제한 해제 검토"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빠르면 다음 달부터 식당, 카페 등 운영시간 제한이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


22일 정부는 일상회복 단계에서 식당, 카페 등 운영시간 제한 해제를 검토한다고 밝혔다.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통제관은 정례브리핑에서 '코로나19 일상회복지원회' 제2차 회의 결과를 브리핑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11월부터 적용될 단계적 일상회복에 대한 이야기를 집중적으로 나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이 통제관은 "11월 초 첫 번째 개편에서는 우선적으로 식당, 카페 등 생업시설에 대한 운영시간 제한 해제를 검토한다"고 밝혔다.


이어 "일부 고위험시설은 감염 차단을 위해 접종증명 음성 확인제를 한시적으로 도입하는 방안도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는 25일 대국민 공청회를 열어 방역·의료 대응, 거리두기 개편 방향에 대한 국민들의 의견을 들을 계획이다.


제3차 일상회복지원회의는 27일 개최할 예정이다.


이 통제관은 "오는 29일 코로나19 일상회복 이행계획을 마련해 중대본에서 발표를 하고 대국민께 보고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