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위드코로나 시대 '괌' 급부상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투어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하나투어는 위드코로나 시행을 앞두고 '괌' 여행이 각광받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하나투어 기획전을 통해 4천 4백여 명의 고객들이 참여한 설문에 따르면 위드코로나 전환 후 '첫 해외여행지로 가고 싶은 곳' 항목에서 괌은 26%의 비중으로 1위를 차지했다.


실제 하나투어의 예약현황을 살펴보면 지난 10월 20일 기준 괌 여행상품 예약인원은 연말까지 1천 200여 명이다. 


특히, 10월 들어서만 괌 예약이 1천여 명을 넘겼다. 정부가 오는 11월 초 위드코로나 시행을 목표로 하면서 해외여행이 가능한 지역 중 백신 접종자의 경우 레스토랑과 수영장 등 다중이용시설의 이용이 자유로워 괌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는 분석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투어


괌은 백신 접종 완료자가 PCR 음성 확인서만 있으면 격리 없이 바로 입국이 가능해 비교적 출입국 절차가 자유롭고 부모가 백신접종을 완료했을 경우 만 12세 미만 아동 역시 자가격리가 면제된다. 또한, 최근에는 괌 정부에서 한국 귀국 시 PCR 검사 비용 지원을 검토 중이다.


이에 하나투어는 고객 중심의 새로워진 괌 여행상품을 선보였다. 스탠다드 이상 등급의 상품에는 가이드경비를 상품가에 포함하고 쇼핑센터 방문 일정을 제하고 있으며, 코로나19 이전과 비교해 고급숙소를 찾는 고객들이 많아 특급호텔 중심의 상품 등으로 구성하고 있다.


'[우리끼리] 괌'은 4인 이상 출발할 수 있는 소그룹여행상품으로 직접 구성한 일행과 롯데 호텔 괌 스윗룸 객실에서 함께 머물며, 더 편하고 안전하게 모든 일정을 즐길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여행 2일 차 에는 에메랄드밸리, 이나라한 자연풀장 등 괌 남부의 대표 명소들을 가이드와 함께 편히 둘러보며, 3일과 4일 차는 자유일정으로 괌을 취향에 맞게 즐길 수 있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위드코로나 전환이 예고되면서 무격리 여행이 가능한 괌에 대한 고객 관심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라며 "하나투어는 고객의 오랜 기다림에 보답하기 위해 안전하면서도 차별화된 상품들로 고객 기대에 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워진 괌 여행에 대해 더 자세한 정보는 하나투어닷컴 또는 하나투어 모바일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