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살 유튜버 조두팔, 임신 5개월 깜짝 고백..."태명은 우정이"

인사이트YouTube '조두팔'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40만 유튜버 조두팔(본명 조수진)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18일 유튜버 조두팔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임신 17주차라는 사실을 밝혔다.


영상에서 조두팔은 "말씀드리고 싶은게 있어서 카메라를 켰다"며 "숨길 자신이 없어서 말하게 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제가 드디어 엄마가 됐다"며 "학생 유튜버일 때부터 예쁘게 봐주셨는데 이제 임산부 유튜버로 바뀌게 됐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YouTube '조두팔'


조두팔은 "남들이 뭐라하든 기쁜 일로 생각하고 앞으로 여러 쓴 말을 들어가며 성장하고 싶다"며 더욱 책임감을 가질 것이라고 다짐했다.


조두팔의 아기 태명은 '우정이'이며 현재 5개월 차다. '왕딸기'가 나오는 태몽을 꿔 아이 성별은 남자 아이로 추측하고 있다고 한다.


인사이트YouTube '조두팔'


조두팔은 "'생각 없이 임신했다'는 말을 나올 것 같은데, 예전부터 애가 낳고 싶었고 원치 않은 임신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조두팔의 출산 예정일은 2022년 3월 14일이다.


한편 조두팔은 2001년 생으로 올해 21살이 됐다. 고등학교 시절부터 유튜버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YouTube '조두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