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3대 진미인 '트러플' 넣어 귀족으로 신분 세탁한 농심 '새우깡' 근황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국민 간식으로 불리는 농심 새우깡이 출시 50주년을 맞아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최근 농심은 신제품 '새우깡 블랙'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신제품은 트러플을 넣고, 새우 함량도 2배 늘린 제품이다.


특히 트러플 중에서도 고급으로 꼽히는 이탈리아산 블랙트러플로 풍미를 더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새우깡 블랙'은 새우 함량을 기존 대비 2배로 늘려 고소함을 한층 살린 것이 특징이다.


새우 함량을 대폭 늘려 새우깡 특유의 고소한 맛을 더욱 강조했다.


포장 패키지는 이름에 걸맞게 검은색과 금색을 활용했다.


새롭게 바뀐 과자 모양도 눈에 띈다. '새우깡 블랙'은 기존 새우깡보다 두께는 얇은 반면 너비는 1.5배 넓어 더욱 바삭해졌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벌써부터 각종 SNS 등에는 신제품 '새우깡 블랙'을 맛본 누리꾼들의 후기가 속속 올라오고 있다.


새우의 고소함과 블랙트러플 특유의 향이 고급스러운 조화를 이뤄낸다는 평이다.


한편 1971년 출시된 새우깡은 우리나라 최초의 스낵이다.


농심 관계자는 "새우깡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스낵이지만 소비자와 꾸준히 소통하며 젊은 브랜드 이미지를 이어가고 있다"며 "이번 50주년을 기념해 내놓는 새우깡 블랙이 소비자들에게 새우깡의 새로운 매력을 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