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군위 야산서 초등생 25명·교사 3명 벌에 쏘여..."벌집 건드린듯"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스1] 김홍철 기자 = 경북 군위에서 야외활동을 하던 초등학생과 교사가 집단으로 벌에 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13일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11분쯤 경북 군위군 군위읍에 자리잡은 군위군민회관 인근 야산에서 초등학생 25명과 교사 3명이 벌에 쏘였다.


벌에 쏘인 학생과 교사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현재까지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학생이 벌집을 건드리면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