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소음 갈등으로 살해당한 부부...초·중등 남매 방 안에 숨어있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전남 여수의 한 아파트에서 층간 소음으로 말다툼을 벌이다 살인 사건이 발생했다.


사건 당시 피해자의 집에는 아이들이 있었는데 극심한 트라우마를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전남 여수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0시 42분께 전남 여수시 덕충동 한 아파트에서 아래층에 사는 남성이 윗집을 찾아가 흉기를 휘둘렀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구급대원들이 도착했을 때 부부는 30대 남성과 40대 여성은 이미 숨진 상태였다. 60대 남성과 여성은 큰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범행 직전 위층 일가족과 층간 소음 문제로 다투다 홧김에 이러한 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헤럴드경제의 보도에 따르면 당시 집 안에는 중학생과 초등생 남매가 있었는데 방에서 문을 걸어 잠가 화를 피했다.


하지만 이들은 눈앞에서 발생한 사건에 극심한 트라우마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행범으로 체포된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한 뒤 계획에 의한 살인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인사이트기사=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