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에 푹 빠진 해외 팬들 사이서 유행하는 '술래잡기 놀이' (영상)

인사이트Instagram 'made.with.gold'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한국 넷플릭스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돌풍을 불러일으킨 가운데, 해외 팬들이 벌써부터 할로윈 코스프레를 준비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특히 '오징어 게임' 첫 게임으로 등장해 무려 참가자 절반을 사망케 한 '술래 인형'을 향한 인기가 뜨겁다.


이미 각종 SNS에는 많은 인플루언서들이 '술래 인형'과 싱크로율 100%를 자랑하는 코스튬으로 팬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made.with.gold'


지난 25일(현지 시간) 인기 동영상 크리에이터 인스타그램 계정 'made.with.gold'에는 오징어 게임 패러디 영상이 올라와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해당 인플루언서는 영상을 게재하며 "아 왜 보면 볼수록 애나벨처럼 보이죠?"라는 글을 적었다.


이는 해외에서 술래 인형이 애나벨보다 무섭다는 반응을 두고 비교하기 위함으로 보인다.


공개된 영상에는 양갈래 머리를 하고 통통한 볼살에 발그레한 두 볼까지 '오징어 게임' 속 술래인형과 똑닮은 모습을 한 남성이 등장한다.


인사이트Instagram 'made.with.gold'


그는 정확히 한국어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를 외치며 천천히 고개를 돌려 앞을 바라본다.


술래 인형으로 변신한 남성이 눈동자를 이리저리 굴리며 오징어 게임 속 실제 게임 장면을 연기하는 모습과 함께 도망가는 참가자들에게 총을 마구 쏴대는 장면이 이어진다.


싱크로율은 완벽했지만 영상을 찍는 과정에서 조금 현타가 왔는지 남성은 잠시 실소를 짓기도 해 보는 이들의 폭소를 자아낸다.


이외에도 착시 메이크업으로 인기를 끈 한 인플루언서가 술래 인형으로 변신한 모습, 또 수많은 팬들이 코스프레를 인증하는 영상들이 SNS에 올라오며 그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ma 'love_coreans_drama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