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오징어게임 인기 보도하는 어느 방송국의 '폰트' 선택 논란

인사이트SBS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게임의 인기를 보도한 SBS가 논란에 휘말렸다.


자막에 사용한 폰트가 문제가 되고 있는데, 굳이 사용하지 않아도 될 폰트를 사용해 저속한 느낌을 줬다는 지적이 나온다.


지난 24일 SBS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오징어게임의 인기를 보도하면서 굿즈도 인기라는 내용을 시청자들에게 전했다.


그러면서 # '오징어게임' 굿즈도 인기 라는 자막을 사용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오징어게임'


해당 자막에는 필기체 느낌의 폰트가 사용됐다. 누리꾼들은 'ㅇ'자와 '작은따옴표(쿼트)'가 묘하게 결합되면서 저속한 뜻이 됐다고 반응하고 있다.


'오'가 마치 '보'처럼 보인다는 것.


누리꾼들은 콘텐츠에 작은따옴표를 사용하는 경우는 있지만 '해시태그'에 인용부호를 넣는 경우는 없다고 지적하고 있다.


일부러 노린 게 아니라면 사전에 잘 걸러냈어야 했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여초 성향의 온라인 커뮤니티뿐만 아니라 남초 성향의 커뮤니티에서도 SBS가 잘못했다는 반응이 주를 이루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여러 온라인 커뮤니티 반응들 / 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