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KG '벌크업' 하느라 8개월간 참았던 '햄버거' 드디어 먹은 남궁민

인사이트Instagram 'min_namkoong'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검은 태양'에서 국정원 요원 한지혁 역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배우 남궁민이 마지막 탈의 촬영을 끝냈다.


약 8개월간 철저하게 식단 관리를 해온 그는 이날 '햄버거' 공격을 개시했다.


22일 남궁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지혁의 마지막 탈의신. 햄버거 고고"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남궁민은 상의를 탈의하고 카메라를 등지고 서 있다. 성난 근육과 운동으로 다져진 역삼각형 뒤태가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Instagram 'min_namkoong'


이어 남궁민은 주문한 햄버거 사진과 함께 '공격'이라는 단어를 적어 넣었다. 마지막 촬영이 끝났음을 암시하는 글이었다.


최근 남궁민은 드라마 '검은 태양' 제작발표회를 통해 64kg에서 78kg까지 '벌크업'을 해 화제가 됐다.


그는 작품 준비를 위해 지난 1월부터 밀가루를 안 먹고 단백질, 탄수화물 위주의 식사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그는 지난 17일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해 8개월째 먹고 있는 식단을 공개하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해당 방송에서 남궁민은 아침 식사로 냄비에 잘게 썬 돼지 안심과 밥을 넣고 달걀흰자를 부은 다음 끓여 먹었다.


그는 "죽이 소화가 쉬워 바로 흡수돼 근육이 된다"라며 음식에 대해 설명을 하기도 했다.


또 물 대신 수분을 채우기 위해 단백질이 들어간 음료를 마셨으며 닭가슴살과 고구마를 꺼내 두번째 식사를 하기도 했다.


한편, 남궁민이 출연 중인 드라마 ‘검은 태양’은 매주 금, 토 밤 10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