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고있지만' 양혜지, 18년차 배우 안내상 조카였다

인사이트JTBC '알고있지만,'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알고있지만,'에서 열연한 배우 양혜지의 반전 가족 관계가 뒤늦게 알려져 주목받았다.


최근 종영한 JTBC '알고있지만,'에서 양혜지는 오빛나 역을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하며 시청자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웹툰에서 튀어나온듯한 화려한 스타일링으로 보는 재미를 더하는가 하면 발랄한 현실 대학생의 모습부터 연인 간의 갈등과 감정을 섬세하게 그리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양혜지가 '알고있지만,'을 통해 존재감을 톡톡히 발산하자 그의 숨겨진(?) 친적관계도 주목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JTBC '알고있지만,'


양혜지의 외삼촌은 다양한 작품에서 존재감을 뽐내고 있는 데뷔 18년 차 배우 안내상이다.


이번 종영 인터뷰에서도 양혜지는 외삼촌이자 대선배인 안내상을 언급한 바 있다.


양혜지는 "직접적으로 내가 언급한 적은 없는데 다 알고 계시더라"며 "나는 이제 시작하는 단계고, 안내상 선배님은 일궈놓으신 커리어가 있지 않나. 그분이 걸어오신 발자취를 리스펙한다"고 밝혔다.


또한 양혜지는 연기에 대해 잘 모를 때 외삼촌에게 가끔 전화를 하지만 서로 연기 얘기는 잘 안 하는 편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tvN '악마판사'


그는 "가족이다 보니 말들이 참견하는 것처럼 느껴질까 봐 적당한 거리에서 응원해 주신다. 나도 그런 부분에서 굉장히 조심스럽다"고 덧붙였다.


외삼촌 안내상에 비하면 아직 연기 새싹인 양혜지는 "아직까지 '배우 양혜지 입니다'라는 말을 못 하겠다"며 "스스로를 배우라고 소개할 수 있을 만한 사람이 되고 싶다"고 자신만의 목표를 밝히기도 했다.


'알고있지만,'을 통해 대중의 눈도장을 찍은 양혜지가 외삼촌을 따라 국민 배우 역할을 톡톡히 할지 주목된다. 


인사이트어썸이엔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