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성해 보여도 머리에 '700모' 심었다며 '탈모' 고백한 기안84 (영상)

인사이트YouTube '주호민'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기안84가 탈모를 고백해 팬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주호민'에는 절친으로 알려진 기안84와 주호민이 수다를 떠는 모습이 올라왔다.


이날 기안84는 주호민의 작업실을 방문했다.


과천에서 성남까지 전기자전거를 타고 와 땀에 흠뻑 젖은 모습으로 등장한 기안84는 도착하자마자 샤워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YouTube '주호민'


이후 두 사람은 유튜브 콘텐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기안84는 최근 유튜브 채널을 키우려고 준비하고 있다고 얘기했다. 


그러면서 기안84는 주호민의 유튜브 채널 새로운 콘텐츠로 '리즈 시절로 돌아가기'를 제안했다.


그는 머머리인 주호민에게 풍성하게(?) 헤어스타일을 바꿔보는 게 어떻겠냐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기안84는 자신도 탈모 때문에 머리를 심었다고 깜짝 고백하기도 했다.


인사이트YouTube '주호민'


기안84는 "저는 M자에 한 7백 모 심었거든요. 살짝 사이드에"라고 전했다.


주호민이 확인차 앞머리를 걷어본 후 빽빽하다고 말하자 기안84는 "약을 계속 먹어서 이렇게 된 거예요"라며 "스무 살부터 먹었거든요"라고 알렸다.


이어 그는 자신은 어려서부터 준비를 했으니까 빽빽한 거고 주호민은 준비를 하지 않아서 머리카락이 없는 거 같다고 농담을 건넸다.


어색한 웃음을 짓던 주호민은 "안보가 이렇게 중요한 겁니다"라고 교훈을 전했고, 기안84는 "미리미리 준비한 자와 준비하지 않은 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YouTube '주호민'


YouTube '주호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