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체적 변화 생길까봐..." 프랑스 여성들과 '알몸 샤워' 했다 고백한 이준혁 (영상)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이준혁이 자유로운 프랑스 문화에 크게 충격받았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임채무, 이준혁, 오종혁, 박군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MC 김국진은 이준혁에게 프랑스 극단 생활 당시 컬처 쇼크를 받았다고 들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준혁은 "프랑스가 굉장히 문화가 프리하다. 공연 연습하고 나서 샤워하는 곳이 있었다"라며 당시를 떠올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이어 이준혁은 "너무 꿉꿉해서 제가 먼저 빨리 씻으려고 샤워하고 있는데 방금 전에 같이 연습했던 여배우들이 발가벗고 들어왔다"라고 말했다.


박군은 믿을 수 없었는지 놀란 토끼 눈으로 속옷도 안 입고 들어왔냐고 재차 물었다.


이준혁을 제외한 모든 프랑스 동료들은 이러한 문화게 익숙했는지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였다고.


그러면서 이준혁은 "너무 깜짝 놀랐다. 갑자기 신체적 변화라도 생길까 봐 쪼그려 앉게 됐다. 머리만 두 시간 감았다. 애국가 불렀다"라고 말해 폭소를 불러일으켰다.


해당 방송을 본 누리꾼은 "당연히 식겁했을 듯", "프랑스는 진짜 오픈 마인드구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 관련 영상은 1분 38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라디오스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