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시흥동에서 호암산 등산 갔다가 사라진 엄마를 찾습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A씨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등산 갔다 사라진 엄마를 찾습니다"


등산을 갔다가 사라진 김정임(63) 씨를 가족들이 애타게 찾고 있다.


지난 12일 오전 11시께 김정임 씨는 서울 금천구 시흥동 벽산타운5단지 아파트에서 호암산으로 등산을 갔다가 행방불명됐다.


사진 속 모습처럼 운동화를 신고 검은색 바지에 노란 반팔 티셔츠를 입고 가볍게 등산을 떠났던 김씨는 4일이 지난 지금까지 집으로 돌아오지 않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호암산을 등반하다 한 절을 지나치는 모습 / 사진 제공 = A씨


김씨의 가족 A씨에 따르면 김씨는 오전에 밥도 먹지 않고 물도 없이 외출했다. 가볍게 등산로를 산책하다 돌아오려 했을 것으로 추측하는 이유다.


이날 오전 11시 27분경 CCTV에 김씨가 호암산을 등반하다 한 절을 지나치는 모습이 찍혔다.


또한 오후 12시에도 목격자가 있었고, 한 표지판 인근에서도 김씨를 봤다는 이가 존재한다.


하산했을 가능성도 있으나, 김씨가 목격된 등산로와 마을까지는 거리가 멀다. 때문에 하산 중 길을 잃거나 사고를 당했을 가능성도 있다.


인사이트목격자가 김씨를 목격했다는 표지판이 있는 장소 / 사진 제공 = A씨


실종 당시 김씨는 노란색 반팔 티 속에 흰색 긴팔 티를 입은 채, 검정색 바지와 운동화를 착용하고 있었다.


숏컷을 하고 마스크를 착용한 김씨의 키는 160cm이며 평균 체형이다.


호암산 인근에서 김정임 씨와 비슷한 착장의 여성을 발견하면 금천경찰서 실종팀 등 위에 기재된 번호로 연락 바란다.


가족들이 밤잠을 설치며 애타게 찾고 있는 만큼 장난전화는 삼가야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