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면허 운전하고 철구랑 안마방 같이 갔다"…남친 코트 충격 폭로한 BJ 다혜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아프리카TV BJ 코트가 안마방을 방문하고 무면허 운전을 했다는 폭로가 터져 나왔다.


18일 아프리카TV에서 생방송을 진행한 BJ 다혜는 이러한 내용을 폭로했다.


다혜는 코트가 방송의 재미를 위해 고용한 비서로 알려졌으나 두 사람은 연인 사이인 것으로 파악됐다.


그녀는 "과거 코트가 고백을 해 환승 이별을 하게 됐다"라며 "공개를 하지 않고 비서인 것처럼 함께 했다"라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다혜는 "코트와 철구가 안마방을 갔다"라고 고백했다. 충격적인 폭로에 시청자들이 증거를 요구하자 그녀는 "안마방 증거가 없는 것 같냐"라고 반문하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다.


그녀는 코트를 향해 "오빠, 무면허 운전 그만해. 진짜 큰일 난다"라고 말했다. 코트가 무면허 운전을 했다는 의심이 가는 상황이었다.


추가로 다혜는 "코트는 다른 BJ들이 망하면 좋아했다"라며 "진용진님 사건 터졌을 때도 좋아했다"라고 털어놨다.


또 그녀는 4개월 동안 비서를 하는 동안 50만원 밖에 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다혜의 폭로가 터지자 코트는 급하게 생방송을 켜 해명 방송을 진행했다.


코트는 "무면허로 운전을 한 건 맞다"라면서도 "안마방은 가지 않았다"라고 반박했다.


월급에 대해서는 카드 내역을 공개하며 "돈 필요하거나 쓸 일 있으면 내 카드를 쓰라고 줬다"라고 해명했다.


코트는 "저도 준비할 거 준비해서 나중에 제대로 밝히겠다"라는 말을 남겼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