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닮은꼴' 콘셉트 잡고 욕먹은 거 후회하며 반성한 민서공이 (영상)

인사이트YouTube '민서공이'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유튜버 민서공이가 오랜만에 근황을 전하며 과거의 행동을 반성했다.


지난 16일 민서공이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경락 받아서 얼굴 작아진 후기'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민서공이는 열심히 경락을 받은 덕분인지 기존보다 한층 또렷해진 이목구비 및 턱선을 과시하고 있는 모습이다.


민서공이는 경락을 하면 좋은 점에 대해 열거하며 자기 또한 외모에 자신감이 올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민서공이'


또 민서공이는 "요즘 너무 바빠서 인사를 못 드렸다. 이제 그 배우분님 언급도 안하고 살겠다"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해 민서공이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박보검을 닮아 억울하다는 고민을 털어놓으면서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이후 그는 박보검을 연상하게 하는 표정을 따라 하는가 하면, 작품 홍보까지 나서는 모습을 보여 일부 누리꾼의 미간을 찌푸리게 했다.


민서공이는 "콘셉트 이상하게 잡아서 욕먹을 짓 하고 다녔던 게 후회스럽지만 그래도 재밌게 봐달라"라고 부탁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누리꾼은 "갈수록 잘생겨지네", "반성했다니 다행입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민서공이'


YouTube '민서공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