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구 방송 본 BJ외질혜가 "방송 보고 용기 낸다"며 올린 글

인사이트Instagram 'jjh_0306'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유명 BJ 부부 철구-외질혜가 불륜, 도박, 성매매 등 여러 논란에 휩싸이며 이혼을 선언했다.


이 과정에서 두 사람은 각각 방송에서 서로를 향한 폭로와 비난을 이어가 진흙탕 싸움까지 벌였다.


16일 새벽 외질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올렸다. 전날 저녁 철구는 5:5로 재산합의 후 양육비는 받지 않는 것으로 타협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외질혜는 "그분께서 방송하셨던 것을 보고 용기를 냈다"며 "억울하고 사실과 다른 부분도 있지만 늦었더라도 아이를 위해 안 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해 더이상 언급은 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lyj_1019'


이어 "지난 방송 후 스스로가 부끄러워 모든 것을 포기하려 했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응원과 걱정을 해주어 '살아보자'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외질혜는 "서로 상처를 많이 주었기에 각자의 길을 가기로 선택했다"며 "제 능력과 상황으로 인해 아이는 매일 볼 수 있는 조건으로 아이 아빠가 양육한다"고 했다.


재산 분할에 대해서는 현재 재산보다 빚이 더 많은 관계로 큰 빚을 갚으며 아이를 양육할 능력이 되지 않아 아이를 위해서라도 능력 있는 아빠가 양육하는 것이 맞다고 판단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그분의 아내로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셨던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아이를 위해 열심히 살겠다"고 다짐했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외질혜ㅡㅠㅡ'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