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이 '인싸'라 칭찬해 줬는데 정작 '뜻' 몰라 찐으로 당황한 이종혁 (영상)

인사이트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 - 해방타운'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배우 이종혁이 신조어 '인싸'라는 말을 못 알아듣고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 - 해방타운'에서 이종혁은 '해방타운' 입주자로 등장했다.


이날 이종혁은 처음 본 입주 매니저에게 커피 머신 사용법을 물으며 친근하게 다가갔다.


이어 그는 사는 곳을 물어보더니 매니저가 자신과 같은 일산에 산다는 말을 듣고 "아침에 진짜 막히죠? 죽을 거 같아요"라며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끌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 - 해방타운'


스튜디오에서 VCR을 통해 해당 영상을 보던 MC 붐은 "(처음 본 사람인데 바로) 편하게 대화를 이끌어내시고"라며 "'인싸' 느낌이 없지 않아 있네요"라고 칭찬했다.


이종혁은 무슨 말인지 못 알아듣고 "'인싸'가 뭐예요?"라고 말을 더듬으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붐은 사람들과 잘 어울려 지내는 사람이라고 설명해 줬고, MC 장윤정도 "인기도 있고"라고 덧붙였다.


이어 장윤정은 "그중에 최고는 '핵인싸'라고 그래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 - 해방타운'


그제서야 말의 뜻을 이해한 이종혁은 고개를 끄덕이며 흐뭇한지 미소를 지었다.


이후에도 이종혁은 처음 보는 바이크 숍 사장님과 결혼 생활 같은 사생활 이야기도 스스럼없이 나누는 등 특유의 친근함으로 '인싸력'을 증명했다. 


이종혁은 우연히 옆자리에 앉은 청년들과도 '동네 형'처럼 편하게 대화를 나눴고, 장윤정은 "초면에 얘기를 되게 잘 나누시네"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이종혁은 1974년생으로 올해 나이 48세다. 그는 지난 2002년 직장인이던 최은애와 결혼해 슬하에 두 명의 아들을 두고 있다.


YouTube 'JTBC Voyag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