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단태 지시받고 친딸처럼 아끼던 하은별 서울음대 실기 떨어지게 만든 '펜하3' 진분홍 (영상)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 3'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펜트하우스 3' 최예빈이 안연홍의 배신으로 서울음대 입시에서 실격 처리를 당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 3'에서는 엄마 천서진(김소연 분) 없이 진분홍(안연홍 분)에게 의지하며 서울음대 입시를 치르는 하은별(최예빈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주석경은 아빠 주단태(엄기준 분)에게 어떻게든 서울음대에 가고 싶다는 뜻을 밝혔고, 주단태는 서울대 입시에 미리 손을 쓰게 됐다.


먼저 배로나(김현수 분)가 완벽한 실력을 뽐내며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윽고 하은별이 무대에 올라 노래를 불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 3'


그 순간, 하은별의 교복 주머니 안에 있던 휴대전화 벨소리가 울렸고, 하은별은 실격 처리를 당했다.


안타깝게도 휴대전화는 하은별이 아닌 배로나의 것이었다.


분노한 하은별은 배로나에게 달려가 "너 때문에 나 실격 처리 됐다. 이딴 치사한 방법으로 복수를 하냐. 이의 제기할 거다. 부정행위한 건 너니까 너도 탈락이다"라고 소리쳤다.


하지만 이 모든 일을 꾸민 건 다름 아닌 진분홍이었다. 앞서 주단태는 진분홍에게 '하은별 실격 처리' 메시지를 보내며 입시에서 떨어지게 할 것을 요구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 3'


진분홍은 주단태의 지시에 따라 하은별이 무대에 오르기 전 몰래 휴대전화를 교복 주머니에 넣었다.


모든 상황이 종료된 뒤, 주단태는 주석경에게 의미심장한 표정을 지으며 "배로나도 실격 처리될 거다"라고 말했다.


주석경은 "근데 누구한테 시킨 거냐"라고 물었지만 주단태는 비밀이라며 말을 아꼈다. 


인사이트SBS '펜트하우스 3'

Naver TV '펜트하우스 3'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