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에 비트코인 투자한 한국인들 '4460억' 이익 실현···세계 9위 기록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지난해 비트코인 투자로 각국 투자자들이 벌어들인 돈이 공개됐다. 


지난 8일(현지 시간) 블록체인 분석기업 '채인어낼러시스(Chainalysis)'는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해 국가별 비트코인 실현이익 순위를 공개했다. 


해당 자료는 다양한 가상화폐 거래소들로부터 확보한 가상화폐 예치와 인출, 웹 트래픽 등을 근거로 작성됐다. 


채인어낼러시스가 발표한 '인사이트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1년 동안 비트코인 투자자들의 국가별 이익 실현 금액을 추산한 결과 한국인들은 4억 달러(한화 약 4460억 원)를 벌어들였다. 


인사이트Chainalysis


이는 전 세계 주요 25개국 가운데 9위 기록이다. 


1위를 차지한 국가는 미국으로 41억 달러(한화 약 4조 6000억 원)에 육박했다. 2위는 11억 달러로 중국이 차지했으며 3위는 9억 달러의 이익을 실현한 일본이었다. 


이어 영국(8억 달러), 러시아, 독일, 프랑스(각각 6억 달러), 스페인(5억 달러) 순으로 나타났다. 


우크라이나, 네덜란드, 캐나다, 베트남 등은 우리나라와 비슷한 4억 달러 수준의 이익을 실현했다. 


인사이트트레이딩뷰


인사이트Wikimedia


이와 관련해 미국 '폭스 비즈니스'는 "많은 투자자가 비트코인 가격이 지난해 10월 중순 1개당 1만 1천 달러에서 연말 3만 달러 턱밑까지 급등해 큰 이익을 봤다"며 "미국인들도 그즈음에 비트코인을 팔았다"고 분석했다. 


또 CNN은 "비트코인이 지난달 40% 정도 가격이 떨어지는 등 하락세가 멈추지 않고 있다"며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자동차 구매 수단으로 가상화폐를 인정하지 않겠다고 발표하는 등 장기적으로 악재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가상화폐 사이트 코인 데스크에 따르면 지난 4월 비트코인 가격은 6만 4800달러 선까지 치솟아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하지만 일론 머스크의 행보에 따라 하락해 현재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 기준 전일 대비 1.57% 떨어진 3,789만 원에 거래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