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손 마이크' 꼭 쥐고 기가 막히게 '립싱크' 완벽 소화한 장기용

인사이트KBS Cool 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장기용이 혜리 못지않은 텐션을 자랑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26일 방송된 KBS Cool 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에는 tvN 새 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의 주인공 장기용과 혜리가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드라마 첫 방송을 앞둔 소회와 실제 살면서 '간 떨어질 만한 경험'을 했는지에 대한 질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들은 생방송 중에도 절친한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더니 라디오 중간, 노래가 나오는 때도 남다른 텐션을 자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Cool 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


장기용은 우원재의 '시차' 노래에 맞춰 완벽한 립싱크를 선보였다.


특히 그는 혜리의 '손 마이크'를 이용해 '장난꾸러니 미소'를 대방출하며 텐션을 올렸다. 함께 있던 혜리는 '파워 연예인'이라는 별명이 꼭 맞게 장기용과 텐션을 맞춰 노래를 흥얼거렸다.


두 사람의 남다른 케미스트리는 보이는 라디오를 보던 청취자들의 웃음보를 터트렸다.


한편 장기용과 혜리는 tvN '간 떨어지는 동거'에서 구미호 신우여와 쿨내나는 인간 이담이로 분해 열연하고 있다.


방송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인사이트KBS Cool FM '강한나의 볼륨을 높여요'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