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인과 사귀자마자 56억짜리 '성북동 단독주택' 매입한 이승기

인사이트JTBC '싱어게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가수 겸 배우 이승기와 배우 이다인이 열애를 공식 인정하자 결혼설까지 피어오르고 있다.


지난 24일 이승기와 이다인 측은 열애설이 터지자 "선후배 사이로 만나 좋은 감정을 좋은 감정을 가지고 조심스럽게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중"이라며 열애를 인정했다.


선후배 관계로 만나 골프를 통해 친분을 쌓은 두 사람은 5~6개월 전인 지난해 말부터 교제하고 있다.


교제한 지 반년 가량이 지난 것이지만 일각에서는 이승기와 이다인의 결혼설을 제기하기도 한다.


인사이트Instagram 'xx__dain'


연애를 시작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시점인 지난해 말 이승기가 서울 성북구 성북동 단독주택을 매입했기 때문이다.


당시 이승기는 자신이 거주하던 서울 강남구 삼성동 아파트 등을 담보로 66억원을 대출받아 성북동 단독주택을 56억 3천만원에 매입했다.


또한 지난해 늦가을 경 두 사람은 강원도 속초에 방문해 이승기의 할머니를 방문한 것이 한 매체 보도 사진에 잡히기도 했다.


지난 3월에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누리꾼이 "이승기 결혼한다는 말 있더라. 견미리 둘째 딸이랑"이라고 댓글을 달았다가 삭제한 바 있다.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지난해 방영된 넷플릭스 '투게더'에서 이승기는 결혼을 언급해 이목을 끌었다.


1987년생인 이승기는 당시 "마흔이 되기 전에는 결혼을 하고 싶다"며 "성숙의 기준을 마흔으로 삼는 것 같다. 모든 유혹을 뿌리치는, 그럴 때가 온다면 ‘결혼’을 할 준비도 마친 것"이라고 언급했다.


지난 2월에도 이승기는 SBS '집사부일체'에서 "결혼은 하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며 "예전에는 막연하게 '언젠가 하겠지'였다가 이제는 혼자 살 건지, 결혼을 할 건지에 대한 갈림길에 서 있는 느낌"이라고 솔직하게 밝혔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