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개 열애 중인데 "결혼 생각 아예 없다" 솔직하게 밝힌 김희철 (영상)

인사이트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그룹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새 예능프로그램 '국제부부' MC로서 출사표를 던졌다.


오는 28일 오후 11시 첫 방송되는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국제부부)는 국제결혼으로 맺어진 가족에 대한 이해를 돕고 한국에 반한 외국인 아내들의 이야기를 통해 색다른 대한민국을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단순한 외국인의 한국살이가 아닌, 동전의 양면처럼 대한민국의 다양한 면들에 대해 솔직하고 화끈하게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첫 방송을 앞두고 '국제부부'는 김희철의 솔직한 이야기가 담긴 두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공개된 영상에는 '국제부부' MC 사전 미팅에서 자신의 결혼관을 밝히는 김희철의 모습이 담겼다.


결혼에 대한 생각을 묻는 제작진에게 그는 "요즘은 결혼을 안 하는 추세인 거 같다"며 "저조차도 결혼 생각이 아예 없거든요"라고 답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김희철은 고개를 갸웃거리며 외국인 아내들이 국경을 넘은 이유에 대한 여러 호기심을 가지기 시작했고 곧바로 궁금증 해결에 나섰다.


뿐만 아니라 김희철은 국제 부부의 리얼한 K-라이프가 펼쳐지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


국경을 넘은 국제부부의 선 넘은 로맨스까지 낱낱이 공개되자 김희철은 어느새 흐뭇한 웃음과 함께 박수 칠 정도로 흠뻑 빠져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희철은 국제부부 사이에서 생기는 문화 갈등으로 한국 남편들에게 제대로 감정이입했다.


급기야 늦은 밤 남사친과 만남을 가진 프랑스 아내 메간의 밀착 카메라가 보이자, 분노한 김희철은 자리에서 박차고 일어나 "내로남불 알아요?"라고 질문을 던져 폭소를 안겼다.


김희철이 MC로 출사표를 던지며 벌써부터 흥미진진한 이야기로 기대를 모으는 MBN '한국에 반하다-국제부부'는 오는 28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YouTube 'MBN Entertainment'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