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어난 김에(?) 김밥도 말아보는 '나혼산' 기안84 충격적인 요리 실력 (영상)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웹툰작가 기안84가 절친 김충재를 위해 김밥 만들기에 나섰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와 김충재가 나들이를 간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기안84는 김밥을 만들기 위해 요리를 시작했다.


햄에 이어 삼겹살까지 굽기 시작한 기안84는 반쯤 구운 고기를 다시 비닐에 담아 냉장고에 넣었고, 냉동실에 넣어둔 보쌈 고기를 꺼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기안84는 "보쌈고기가 남은 게 있어서 아까워서 꺼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재료를 어느 정도 준비한 기안84는 계란 후라이, 햄, 오이, 파김치까지 넣어 김밥을 말기 시작했다.


그러나 너무 많은 재료를 넣은 탓에 김밥 옆구리가 자꾸 터졌고 결국 기안84는 주먹밥으로 메뉴를 변경했다.


이마저도 쉽지 않다는 판단에 기안84는 김밥들을 프라이팬에 넣어 볶음밥으로 만들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보던 성훈은 "혹시 먹이는 사람이 원수야?"라고 했지만 기안84는 사랑이 듬뿍(?) 담긴 음식을 도시락에 정성스레 담았다.


도시락 주인공은 오랜만에 만나는 절친한 후배 김충재였고 두 사람은 여주 도예체험에 앞서 도시락을 먹기 위해 공원을 찾았다.


기안84표 도시락을 보고 "세상에, 와 이건 뭐지?"라고 반응한 김충재는 "전투식량 같은 맛이었다. 너무 다양하게 들어가서 뭐가 맛있는지 모르겠더라"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도 김충재는 "맛있는데요"라고 말하며 꾸역꾸역 도시락을 해치워(?) 폭소를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Naver TV '나 혼자 산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