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무대서 '넘사벽' 미모 뽐내며 '필터 논란' 싹 잠재워버린 매드몬스터 (영상)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얼굴천재'라는 평가를 받고 있는 그룹 매드몬스터가 미모로 음악 방송 무대를 휘어잡았다.


지난 13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매드몬스터의 '내 루돌프' 무대가 최초로 공개됐다.


이날 올 화이트 차림으로 무대에 오른 매드몬스터는 나란히 헤어밴드를 하고 현직 아이돌 뺨치는 비주얼을 과시했다.


제이호와 탄은 카메라 앞에서 시종일관 끼를 뿜어내며 '슈스' 면모를 여과 없이 보여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특히 두 사람은 비현실적으로 작은 두상 크기와 뾰족한 턱선을 과시해 여심을 홀렸다.


비록 중간중간에 얼굴이 펌핑(?) 되긴 했지만 눈감아 줄 정도로 충분히 멋졌다.


무대를 접한 팬들은 "실물도 완벽한 오빠들", "화면 속 비율도 뛰어나구나"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매드몬스터는 신곡 뮤비를 공개했다가 뜻밖의(?) 필터 논란이 휩싸인 바 있다.


이후 네이버NOW '로얄코믹스'에 게스트로 출연한 매드몬스터는 '필터 논란'에 대한 질문에 "그게 뭐죠?"라고 어리둥절해 하며 "저희 얼굴에 필터를 씐 것처럼 너무 잘생겼다는 이야기. 저는 정말 감사할 뿐"이라고 답하는 뻔뻔함(?)으로 논란을 잠재웠다.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Naver TV '엠카운트다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