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믹스커피 맛있다"…과열된 경기 분위기 풀고자 진흙탕 가글쇼 선보인 '강철부대' 박군 (영상)

인사이트채널A, SKY '강철부대'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특전사 출신 트로트 가수 박준우(박군)가 과열된 분위기를 풀고자 온몸을 던졌다.


지난 11일 방송된 채널A, SKY '강철부대'에서는 특전사 박준우와 UDT 김상욱이 타이어 격투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경기 시작 1분 만에 김상욱은 박준우에게 밀려 시작점까지 끌려오고 말았다.


김상욱은 어떻게든 이기고 싶은 마음에 박준우의 어깨를 붙잡으면서 때아닌 육탄전(?)이 벌어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SKY '강철부대'


박준우는 "바로 하단 태클 들어오는데?"라며 당혹스러워했고, 안전을 위해 경기가 중단됐다. 


쎄한 긴장감이 맴도는 가운데 박준우는 갑자기 "아 믹스커피 맛있다"를 외쳐 모두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어 박준우는 흙탕물을 입에 넣고 가글쇼를 펼쳤다. 분위기 전환을 위해 희생한 것이다.


김상욱 역시 박준우의 깊은 뜻을 눈치챘는지 흙탕물을 뿜어내 웃음을 불러일으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SKY '강철부대'


이후 박준우는 김상욱 얼굴에 흙탕물 팩을 해주면서 꼭 안아줬다.


SSU 정성훈은 "진짜 XX 멋있다"라며 박준우의 대인배 면모에 크게 감탄했다.


방송을 본 누리꾼은 "믹스커피 광고 찍자", "분위기 풀려고 장난치는 거 진짜 센스 있다" 등 열띤 반응을 보였다.


※ 관련 영상은 1분 15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강철부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