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없어 비싼 결혼식밥 안먹고 축의금 '5만원'만 낸 조세호에 차비 쥐여주며 챙겨준 유재석 (영상)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개그맨 조세호가 유재석의 미담을 풀어놓으며 고마움을 전했다.


지난 5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유재석 데뷔 30주년 특집 '말하는 대로' 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조세호는 과거 MBC '공감토크쇼 놀러와'에 출연했을 때를 떠올렸다.


당시 '공감토크쇼 놀러와' 촬영장은 조세호의 집인 용인에서 상당히 먼 일산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촬영이 끝나고 유재석은 "강남에서 가면 조금 더 가깝지 않니? 형이 집이 강남이니까 형 차로 강남까지 같이 가자"라며 조세호를 강남까지 태워다 줬다.


심지어 유재석은 강남에서 내리는 조세호에게 택시를 타고 집까지 가라며 10만 원짜리 수표를 건넸다.


조세호는 10만 원을 받으며 굉장히 미안한 감정이 들었다. 그는 과거 유재석의 결혼식 날 축의금으로 5만 원을 냈기 때문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당시 경제적으로 풍족하지 못했던 조세호는 비싼 결혼식 밥을 안 먹고 대신 5만 원을 내는 선택을 했는데, 택시비로 축의금의 2배를 받았던 것이다.


이날 조세호는 금액으로는 어떻게 할 수 없지만 앞으로 유재석에게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해보자고 마음을 먹었다고 한다. 


이를 듣던 유재석은 "세호 씨 결혼하면 똑같이 하면(5만 원 내면) 되죠"라며 다소 민망해할 조세호를 배려하는 모습까지 보였다.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네이버 TV '유 퀴즈 온 더 블럭'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