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개+밥+반찬 한번에 비벼먹는 남편에 "겸상 못하겠다" 정색한 이지혜 (영상)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가수 이지혜가 남편 문재완의 식습관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이지혜, 문재완 부부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지혜는 남편의 건강을 위해 1일 1식 다이어트 프로젝트를 진행했고 다소 적은 양의 밥을 준비했다.


문재완은 "그릇이 내 그릇이 아니다"라며 대형 사발과 국자를 꺼내오더니 찌개와 밥을 섞기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이어 그는 콩자반, 나물 등 각종 반찬들을 야무지게 넣어 맛있게 비벼 먹었다.


멍하니 바라보던 이지혜는 "뭐 하는 거냐. 비주얼 쇼크다. 오빠랑 겸상 못 하겠다. 그게 뭐냐"라고 말했다.


아내의 돌직구 발언에도 문재완은 흔들리지 않았다. 그는 "한 번에 빨리 먹을 수 있다. 너무 맛있다"라며 행복해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패널들도 입을 다물지 못하자 이지혜는 "연애 때 저렇게 먹는 거 보고 충격받았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연을 들어보니까 세무사 시험공부를 하면서 공부할 시간조차 할애하기 싫으니까 빨리 먹고 한 게 습관이 됐다"라고 설명했다.


문재완은 "(배에) 다 들어가면 똑같다. 먹어봐라"라고 권유했고, 맛보던 이지혜는 "맛있다. 비주얼은 너무 별로다"라고 말해 웃음을 불러일으켰다. 


※ 관련 영상은 1분 30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동상이몽2_너는 내 운명'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