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백신 맞은 20대 아들 '사지마비'와 일상생활 못하게 됐다는 엄마의 국민청원

인사이트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 뉴스1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했다가 사지마비 등의 부작용을 보인 20대 아들을 둔 부모의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지난 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20대 건강하던 아들이 AZ 백신 접종 이후 하루아침에 일상생활이 불가능해졌습니다'라는 글이 게재됐다.


AZ 백신 접종 후 후유증을 앓고 있는 20대 남성 A씨의 엄마라고 자신을 소개한 청원인은 "지난 4월 20일 사지마비가 왔던 간호조무사분의 기사를 접하고 '우리 아들도 AZ 백신 부작용이었구나' 심장이 덜컥 내려앉았다"라며 "그래서 비슷한 케이스를 겪고 계신 분들께 저희의 사례도 있다는 것을 알리고자 용기를 냈다"라고 운을 뗐다.


청원인에 따르면 A씨는 기저질환이 없는 건강한 20대 청년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지난 3월 12일 AZ 백신을 우선 접종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


A씨는 접종 당일에는 온몸이 처지는 듯한 증상이 있었지만 일반적인 증상이겠거니 하고 참고 견뎠다.


그러나 접종 2주 뒤인 3월 말쯤부터 다리 저림을 시작으로 통증과 함께 근육에 힘이 들어가지 않는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청원인은 "정형외과만 전전하다가 물컵조차 들지 못할 정도로 온몸의 근육에 전혀 힘이 들어가지 않고 통증이 심해지자, 4월 13일 입원을 하였다"라며 "입원 2주 만에 가까스로 찾아낸 통증의 원인은 '전신 근육의 염증' 소견이었다"라고 전했다.


이는 온몸에 힘이 들어가지 않아 수저를 들기도 버겁고 칫솔질조차 할 수 없을 만큼 통증이 심하고, 방귀를 뀌면 그대로 변을 보는 수준이라고 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청원인은 "현재 스테로이드 주사 5회 치료 이후 치료비도 부담이 되는 것이 사실이라 통원 치료로 넘어온 상태다"라며 "퇴원은 했으나 여전히 약간의 통증만 완화만 됐을 뿐 입원 전과 달라진 것이 별반 없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아직 근육조직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아, 근육에 이상반응이 생긴 자가면역 질환이라는 것 외에는 제대로 된 병명조차 알지 못하는 상태"라며 "치료는 가능한 것인지, 후유증은 없는 것인지, 원래의 건강한 모습을 온전히 되찾을 수 있는 것인지 어미의 마음은 애타기만 한다"라고 호소했다.


청원인은 "20대의 건강하던 아들이 백신 접종 이후 하루아침에 일상생활이 불가능한 상태가 되었다. 그러나 현재 AZ 백신 중증 부작용으로 혈전증과 아나필락시스(심각한 알러지 반응) 외에는 인정하고 있지 않은 분위기다"라고 토로했다.


또한 "저희 아들 사례를 포함해 다수 케이스에서 염증으로 인한 사지마비 등 비슷한 케이스가 발생하고 있다. 공통점은 뇌 척수염, 척수염 등 염증으로 인한 '자가면역 질환'이라는 점이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청원인은 "신체적인 고통은 물론이고 회복에 대한 불안감, 인과성에 대하여 무작정 결과를 통보받을 수밖에 없는 답답함, 치료로 인한 경제적인 부담감까지 오롯이 환자의 몫이 되는 억울함, 이 모든 것이 내 일로 닥칠 줄은 꿈에도 생각 못 했다"라고 하소연했다.


그러면서 "현재 AZ 백신을 30대 미만에게 접종을 하지 않고 있다는 것은 30대 미만에게 접종 후 생긴 이상반응에 대하여 백신 접종과 인과관계가 있다는 반증이 아니냐"라고 지적했다.


청원인은 "집단 면역 확보를 위해 백신 접종은 필요한 것이며, 부작용 가능성이 전혀 없는 백신은 없다는 것도 잘 알고 있다"라며 "그러니 국민들이 국가를 믿고 백신 접종을 하는 만큼 피해 사례에 대해서는 국가 역시 국민들을 끝까지 책임져야 한다고 믿는다"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염증으로 인한 이상 반응 또한 백신 부작용으로 인정되기를 강력하게 요청한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