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혐 논란' 포스터 삭제하고 사과한 GS25 불매하겠다는 여초 커뮤 회원들

인사이트(좌) 수정 전 GS25 광고 이미지 (우) 수정 후 GS25 광고 이미지 / GS25 나만의 냉장고 애플리케이션


[인사이트] 김재유 기자 = 지난 1일 GS25 새롭게 공개한 홍보 포스터가 남혐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남성 소비자들 뿐만 아니라 여성 소비자들까지 불매운동 선언에 나섰다. 


남자들의 '억지 주장'을 받아주고 사과한 GS25에 불만을 표출하기 위해서라고 한다. 


앞서 GS25가 공개한 '캠핑가자' 포스터가 남혐 논란에 휩싸였다. 김이 모락모락 나는 소시지를 집으려는 듯한 손모양이 '메갈리안'의 손모양과 똑같다는 주장이 제기된 것이다.


또한 세로드립으로 'megal'을 삽입한 게 문제라는 지적이 나왔다. 


인사이트메갈리아 로고 / 온라인 커뮤니티


실제로 엄지와 검지로 무언가의 길이를 재는 듯한 이 손동작은 일부 여성들 사이서 남성의 성기 크기를 비하할 때 쓰이곤 한다.


논란이 거세지자 결국 GS25 측은 포스터만 수정하다 결국 삭제조치했다. 또한 공식 사과했다.  


그러자 이번에는 남성들이 아닌 여초 커뮤니티 회원들이 반발했다.


말도 안되는 억지를 부리는 남자들의 의견을 다 받아주냐며 불만을 표출한 것이다. 급기야 일부 회원들은 GS25 불매운동을 선언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수정된 GS25 광고에 대한 여초 커뮤니티 회원들 반응 / 온라인 커뮤니티


한 회원은 "여자들이 이런 걸 눈 감아주고 넘어갈수록 더 압박은 심해지고 여성이 목소리 낼 자리는 줄어든다"며 "난 오늘부터 GS25 불매한다"고 말했다.


또 다른 회원 역시 "끼워맞추기로 불만 제기해놓고는 그걸 또 '네 고객님들 말씀이 맞습니다'하고 지운거 진짜 없어 보인다"고 분노했다.


포스터 속 손동작이 '남혐'임을 주장하는 이들과 수정된 광고에 불만을 품은 이들이 팽팽히 맞서고 있는 만큼 해당 포스터 관련 논란은 사그라들지 않고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GS25 측은 오늘(2일) "앞으로 이벤트 이미지 제작과 문구에 오해가 없도록 더욱 세심한 검토와 주의를 기울여 준비하겠다"며 공식 사과문을 게재했다.


인사이트GS25 측이 게재한 사과문 / GS25 앱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