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도 쟤 몸매 봤지?"···여사친의 '쓰레기' 남친을 본 남사친의 찐 반응 (영상)

인사이트YouTube '비행시간 AirplaneTime'


[인사이트] 전유진 기자 = "남자는 남자가 봐야지 안다"


같은 성별끼리는 상대가 어떤 사람인지 단순에 파악할 수 있는 원초적 본능이 있다고들 한다.


지난 26일 유튜브 채널 '비행시간 (airplane time)'을 통해 흥미로운 실험 카메라 영상이 공개됐다.


만약 여사친이 남자친구라고 소개한 사람이 친구의 몸만 탐하는 '쓰레기'라는 걸 파악했다면 남사친들은 어떻게 반응할까.


인사이트YouTube '비행시간 AirplaneTime'


몰래카메라는 두 팀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상황이 시작된 후 남자친구 역할을 맡은 남성은 남사친들과 초면임에도 불구하고 "내가 형이니까 말 놓을게"라며 무례함을 표현했다.


여성이 자리를 비운 후 남자친구의 쓰레기 같은 면모는 본격적으로 드러났다.


그는 남사친들에게 "여자 밝히게 생겼다. 여자 번호 묻고 다니지?"라고 물으며 그들의 심기를 건드렸다.


남자친구는 "여자친구가 애정결핍이라 사랑을 갈구한다. 몸매가 가장 좋다"라고 하는가 하면 "너도 쟤 몸매 봤지? 솔직히 봤지?"라며 두 사람의 우정을 무시하기까지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비행시간 AirplaneTime'


충분히 불쾌할 상황이었지만 소중한 친구의 연인이기에 두 남사친들은 끝까지 그에게 예의를 차렸다.


영상에 먼저 등장한 남사친 A군은 남자친구가 자리를 뜨는 마지막에 "누나에게 잘해달라"는 부탁도 잊지 않았다.


남자친구가 떠난 후 무슨 이야기를 나눴냐는 여성의 질문에 그들은 솔직한 심정을 전했다. 표현은 달랐지만 두 남사친들 모두 친구를 위하는 마음은 같았다.


A군은 "나는 둘이 안 만났으면 좋겠는데"라며 단도직입적으로 말했다. "누나에게 좋은 사람은 아닌 것 같아"라며 단호한 말투로 여사친을 걱정했다.


두 번째 순서로 영상에 등장했던 남사친 B군은 듬직했던 A군과는 또 다른 부드러운 면모로 여심을 저격했다.


B군은 "너한테 잘해줘? 진짜로?"라고 여사친의 마음을 먼저 확인한 후 "난 별로야... 남자가 봤을 때 별로야. 넌 남자 만날 때 나한테 검사를 맡고 만나"라며 다정한 말투로 여사친을 어루고 달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비행시간 AirplaneTime'


진지하게 걱정하던 이들은 실험카메라였단 사실을 알고 멋쩍은 미소를 보였지만 내심 안심한 듯 평온을 찾았다.


두 남사친은 모두 진국이었다. 나쁜 남자를 만나는 여사친을 만류하면서도 최대한 상처 주지 않는 화법을 택했다.


영상을 접한 누리꾼들은 "같은 성별끼리는 특유의 쎄함이 느껴짐", "이건 설레라고 만든 영상인가요", "저게 사랑이 아니라고? 진짜?" 등 두 친구의 다정함에 한껏 호감을 던졌다.


YouTube '비행시간 AirplaneTim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